일요일부터 전국에 비…돌풍 동반한 천둥·번개도

27일까지 이틀간 예상 강수량 서울·인천·경기·강원 영서·충남 북부·충북 중·북부 20∼60㎜,
대전·세종·충남 남부·충북 남부·부산·울산·경남·경북 북부 내륙·광주·전남·전북·제주도(북부 제외) 10∼40㎜
대기 불안정 강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 많아

 

한국재난안전뉴스 이계홍 기자 | 일요일엔 예외없이 비가 예상된다. 하늘의 장난처럼 매주 일요일이면 거의 비가 내린다. 일요일인 26일 오후부터 중부지방과 전라 서해안, 남해안,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돼 밤에는 전국으로 확대된다. 이 비는 27일까지 내린다. 

 

27일까지 이틀간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강원 영서·충남 북부·충북 중·북부 20∼60㎜, 대전·세종·충남 남부·충북 남부·부산·울산·경남·경북 북부 내륙·광주·전남·전북·제주도(북부 제외) 10∼40㎜, 서해5도 5∼30㎜, 대구·경북(북부 내륙 제외)·강원 영동·울릉도·독도·제주도 북부 5∼20㎜다.

 

늦은 오후부터 일부 지역에는 시간당 10∼20㎜(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 북부 20∼3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대기 불안정이 강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0∼18도, 낮 최고기온은 22∼29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3.5m, 서해 0.5∼2.0m, 남해 0.5∼2.5m로 예상된다.

 

봄비 치고는 강수량이 많아 이에 대비할 필요가 있을 것 같다. 다음은 26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구름많음, 흐리고 비] (18∼24) <20, 90>

▲ 인천 : [구름많음, 흐리고 비] (17∼22) <20, 90>

▲ 수원 : [구름많음, 흐리고 비] (16∼24) <10, 90>

▲ 춘천 : [흐림, 흐리고 비] (15∼24) <20, 80>

▲ 강릉 : [구름많음, 흐리고 가끔 비] (16∼28) <20, 70>

▲ 청주 : [맑음, 흐리고 비] (17∼28) <0, 80>

▲ 대전 : [맑음, 흐리고 가끔 비] (15∼28) <0, 60>

▲ 세종 : [맑음, 흐리고 비] (14∼27) <0, 80>

▲ 전주 : [맑음, 흐리고 가끔 비] (16∼28) <0, 60>

▲ 광주 : [맑음, 흐리고 한때 비] (16∼26) <10, 90>

▲ 대구 : [맑음, 흐리고 한때 비] (14∼27) <0, 60>

▲ 부산 : [구름많음, 흐리고 비] (16∼24) <10, 60>

▲ 울산 : [구름많음, 흐리고 가끔 비] (13∼24) <10, 60>

▲ 창원 : [구름많음, 흐리고 비] (15∼25) <10, 60>

▲ 제주 : [구름많음, 흐리고 한때 비 곳] (18∼26) <20, 60>

 

관련기사

6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