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과 네이버, 업계최초 안전운전 특약 상품 출시 MOU

업계최초 네이버 지도를 활용한 안전운전 특약 제공, 안전운전점수 71점 이상 시 보험료 최대 20.8% 추가 할인
다양한 데이터 연계 상품 개발 등 교통안전 위한 사회적 가치 제고 노력 이어갈 것
네이버 지도, 안전운전점수 런칭 기념 이벤트 시행

 

한국재난안전뉴스 장서희 기자 | DB손해보험(대표 정종표)은 지난 1일 업계최초로 네이버와 내비게이션 기반 안전운전 UBI(Usage-Based Insurance) 특약 상품 출시를 시작으로 다양한 데이터를 연계하여 새로운 보험상품 개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내비게이션 기반 안전운전 UBI 특약 상품은 네이버 지도의 내비게이션 데이터를 활용하여 운전 습관을 분석하고, 최근 6개월 내 500km이상 주행 이력이 있고, ‘운전분석 페이지’ 메뉴에서 안전점수가 71점 이상일 경우 최대 20.8%의 보험료를 할인 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운전자의 안전의식을 고취시키고, 교통사고를 줄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DB손해보험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는 모든 고객이 특약 할인 여부를 조회할 수 있으며, 주행거리 특약, 차선이탈 경고장치 특약, 전방충돌 경고장치 특약, 어라운드뷰 장치 특약, 커넥티드카 특약 등 타 할인 특약과도 동시 가입이 가능하다. 이번에 신설되는 네이버 지도 안전운전 특약은 7월 10일부터 가입이 가능하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안전운전 특약 상품뿐 만 아니라, 다양한 데이터를 연계한 새로운 보험 상품 개발에도 협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자사의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활용하여 운전 데이터를 제공하고, DB손해보험은 이를 바탕으로 고객 맞춤형 보험 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네이버 지도의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 제휴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더 많은 운전자들이 안전운전 특약 상품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알리고, 관련 서비스의 이용을 촉진할 계획이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네이버와의 협약을 통해 운전 습관 데이터를 활용한 새로운 보험 상품을 업계최초로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네이버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네이버 지도 안전운전점수 서비스 런칭을 기념하기 위한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안전운전 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참여하는 운전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벤트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네이버 지도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