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백화점서도 간편하게 카카오페이로 결제하세요”

현대백화점·프리미엄아울렛서 오프라인 결제 서비스 시작
오픈 기념 카카오페이 포인트·추첨 통해 호텔 숙박권 등 증정

 

한국재난안전뉴스 노혜정 기자 | 카카오페이(대표 신원근)가 현대백화점과 현대프리미엄·시티아울렛으로 오프라인 결제 영역을 확장한다고 1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오늘부터 현대백화점 16개점과 현대프리미엄, 시티아울렛 8개점에서 오프라인 결제 서비스를 개시한다.

 

이번 결제처 확대로 대형 백화점으로 불리는 ▲현대백화점 ▲갤러리아 백화점 ▲롯데백화점 ▲신세계백화점(최근 제휴순) 모두에서 카카오페이 오프라인 결제가 가능해졌다.

 

현대백화점카드가 카카오페이에 등록이 가능해지면서 결제수단도 더 풍성해진다. 현대백화점카드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아울렛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그동안 카카오페이 서비스에 등록이 불가능했지만, 오프라인 결제 개시와 함께 현대백화점카드도 등록·사용이 가능하도록 신규 유치됐다.

 

이와 함께 다양한 오픈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현대백화점에서 10만 원 이상 카카오페이머니 또는 카카오페이에 등록된 현대백화점카드로 결제 시 즉시 5000원의 카카오페이포인트를 받을 수 있고, 카카오페이로 결제 후 이벤트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호텔 숙박권 등 경품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카카오페이멤버십에 H.POINT를 연동한 고객의 경우, 카카오페이로 결제하고 포인트 자동 적립도 가능하다. 추후 현대프리미엄 시티아울렛과 프로모션도 진행될 예정이다.

 

양지승 카카오페이 오프라인사업실 실장은 “차별화된 콘텐츠를 앞세워 경쟁력을 입증한 현대백화점과의 제휴로 사용자들이 카카오페이 결제 경험을 한층 더 넓힐 수 있게 됐다”며 “결제와 멤버십, 다양한 혜택을 한 번에 연결하는 카카오페이만의 결제 편의성으로 사용자들이 백화점 쇼핑을 더 편히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8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