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착한보험관' 오픈

고물가 시대에 필요한 합리적인 보험 선택!
운전자/주택/암/펫 보험의 필수 보장만 담아 합리적인 보험료 제시

 

한국재난안전뉴스 장서희 기자 | 삼성화재(대표 홍원학)는 자사 다이렉트 채널을 통해 합리적인 보험료의 상품들로 구성한 '착한보험관’을 새로 오픈했다고 31일 밝혔다.

 

'착한보험관'은 착한 보험료의 삼성화재 다이렉트 상품들을 모아 손쉽게 찾아볼 수 있는 기획전이다. 고객들이 합리적인 선택을 손쉽게 할 수 있도록 삼성화재 다이렉트의 △운전자보험, △주택화재보험, △암보험, △펫보험의 초저가 착한플랜으로 구성되었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4개 상품의 착한 플랜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각 상품마다 현재 진행 중인 이벤트를 확인하여 바로 참여하거나, 보험에 손쉽게 즉시 가입도 가능하다. 물가는 올라도 보험료는 가볍게 하고 싶은 고객의 니즈에 착 맞추어 기존 상품에서 꼭 필요한 필수 담보만 담아 합리적인 보험료를 제시한다.

 

월 1만원대 이하로 실속 있게 챙기는 운전자보험과 주택화재보험

「다이렉트 운전자보험」 △운전자벌금(대인) 3천만원, △운전자벌금(대물) 5백만원, △자동차사고

변호사선임비용 3천만원, △교통사고처리지원금 1.3억원 등 운전자 비용 담보를 월 3,300원으로 실속있게 보장한다.

 

「다이렉트 주택화재보험」은 아파트 화재보험의 필수 보장을 월 7천원대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으며, 6월까지 가입하는 고객 대상으로 보장 보험료의 10% 할인혜택을 추가로 제공한다.

 

가볍지만 든든하게 구성된 착한 암보험과 펫보험

삼성화재 「착!easy암보험」은 암의 직접적인 치료를 목적으로 행해지는 모든 종류의 암 치료비를 하나의 담보로 통합해 전부 보장한다. 치료 방법에 따라 다수의 특약을 개별 가입할 필요 없이 최적의 가격으로 암 치료비에 집중했다.

 

「착한펫보험」도 보장 범위별 특약 세분화를 통해 수술비 보장 중심으로 고객 맞춤형 보험료를 제공한다. 일시에 목돈이 드는 수술 당일 의료비만 보장하는 '실속형' 플랜은 원 최저 보험료 1만원대 이하로 가입가능하다.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관계자는 "고물가 시대에 꼭 필요한 보험이나 보험료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고객들을 위한 착한 상품들을 모은 '착한보험관'을 오픈했다"며 "앞으로도 보험료 부담을 줄이고 꼭 필요한 담보만 가입할 수 있는 고객 맞춤형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48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